top



 
제목 8호 감방의 노래
아티스트 안예은
작사/작곡가 작자미상 / 안예은
악보종류 합주 악보 합주 악보
Part
페이지 6 page
튜닝 High G / Low G
Key Am
연주동영상
가격 2000 Point
등록일자 19-03-13 15:56

제작자

차총    
(제작자의 다른 악보리스트)

구매하기

    악보구매  


1. 해당 상품은 청약철회 및 환불이 제한적인 상품이니 구매전 제목, 악보종류,가격 등을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2. 한 번 구매한 악보는 제작자가 게시한 글을 삭제하지 않는 이상 계속 무료로 재다운로드 가능합니다.
3. 악보 내용에 관한 문의는 악보 제작자에게 쪽지로 문의 바랍니다.
4. 우쿨스코어는 소중한 저작권을 존중합니다. 다운로드 받으신 악보는 사적으로 이용하실 수 있으며,
    무단배포, 전재, 불법복제는 법으로 금지됩니다.
안녕하십니까? 차총입니다.

얼마전에 이 곡의 멜로디 악보를 우쿨스코어에 올렸습니다.
제가 합주영상을 준비해서 합주 악보도 올립니다.


노래에 얽힌 사연...

유관순 열사께서 서대문형무소 8호실에 계실때
그 곳에는 유관순 열사를 비롯해 다른 여성독립투사
6인이 같이 계셨다고 합니다.

그 곳에서 모진 고문을 견디시며
노래를 지어서 같이 부르시면서
서로 의지를 다지셨대요.

현재 곡은 남아있지 않고
그 8호실에 같이 계셨던 심명철이라는 분의
아드님에 의해서 가사만 남았다고 하네요.

그 가사에 안예은씨가 곡을 붙여서 부르신 곡입니다.

이 가사에 정재일씨가 작업해서 박정현씨가 부른
"대한이 살았다"라는 곡도 있습니다. 정말 좋아요.

하지만 저는 감옥에 계실때 단순한 멜로디로
이렇게 투쟁적으로 부르지 않았을까 해서
안예은 씨가 작업한 곡이 더 마음에 와닿았습니다.

이 노래가 100주년에 다시 세상에 알려지다니
참..뜻깊습니다.

김향화, 권애라, 신관빈, 심명철, 임명애, 어윤희 그리고 유관순

후손된 우리가 잊지 말아야 할 이름입니다.


가사에 나오는 전중이는 감옥살이하는 사람을 속되게 부르던 말이라고 하네요...





네이버밴드 : 우쿨렐레하우스
네이버까페, 다음까페 : 우쿨렐레하우스

인스타그램 : ukulelehouse.cha
블로그 : blog.naver.com/ecobody

문의 ecobody@naver.com






다른 판매자의 같은 키워드 악보가 없습니다.



아티스트의 다른 악보가 없습니다.

 

 

 

 





SUPPLEMENT

COPYRIGHT@ 2014 UKULSCORE All Rights Reserved.

상호명 /
우쿨스코어
대표자 /
권승칠
개인정보담당 /
권승칠
E-MAIL /
ukulscore@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 /
801 - 09 - 00314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경북 포항 제 2014 - 0028 호
소재지 /
경북 포항시 북구 삼호로 426 2층
전화/
010.4972.0372
유선/
070.7689.3638
팩스/
054.242.3209